•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英 국민 절반 “EU 탈퇴문제, 즉각 국민투표를”

  • 기사입력 2012-06-11 17: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생생뉴스]유로존의 경제 위기가 지속되면서 영국 사회에서 유럽연합(EU) 회원국 지위 유지 여부가 주요 쟁점으로 부상한 가운데 영국인 절반은 EU와의 관계 재정립 문제에 대해 즉각 국민투표를 실시하기를 희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기관인 포퓰러스는 최근 실시한 조사 결과 응답자의 49%가 EU와의 관계를 어떻게 설정해야 하는지에 대해 바로 국민투표를 실시해 결정해야 한다는 뜻을 밝혔다고 11일 전했다.

응답자의 81%는 국민투표가 “몇 년 안에” 이뤄져야 한다고 답했다. 반면 13%만이 국민투표가 “가까운 미래”에는 필요하지 않다고 응답했다.

한편 조사 대상의 3분의 1은 영국이 EU 단일시장의 일부가 되기를 바라는 반면, 40%는 이를 원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로존에 가입하지 않고 있는 영국의 경제는 지난해 말부터 침체 양상을 보이기시작했으며 가장 큰 경제 파트너인 유로존의 위기 심화에 대비한 대책 마련에 골몰하고 있다.

앞서 윌리엄 헤이그 영국 외무장관은 10일 유로존의 “결단력 있는 조치”가 필요하다며 스페인 은행들을 향한 유로존의 구제금융에 환영의 뜻을 내비친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