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사회문화
  • 달라이 라마 "눈 앞의 여성보면 유혹느낀다"

  • 기사입력 2012-04-27 02: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생생뉴스] 티베트의 정신적 지도자인 달라이 라마(77)가 “여성에게 유혹을 느낀 적이 있다”고 고백해 관심을 끌고 있다.

달라이 라마는 지난 25일(현지시간) CNN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비록 금욕서약을 했지만 여전히 여성을 눈앞에서 보면 유혹을 느낀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그러나 “깊이 따져보면 현실은 너무 귀찮을 것 같기도 하고 해서 곧 생각을 그만둔다”며 미소를 지었다.



그는 항상 자신의 신분을 잊지 않는다고 강조하면서 영화를 보거나 음악을 듣는 일도 없다고 말했다.

또 그는 어린 시절 딱 한번 맛 본 포도주에 대해 회고하면서 “7~8살쯤 동네 사람이 갖고 있던 포도주병에 냉큼 손가락을 집어넣어 맛을봤는데 매우 달았다”고 말했다.

그는 가장 인상깊었던 세계 지도자를 묻는 질문에 넬슨 만델라 전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과 조지 W. 부시 전 미 대통령을 꼽았다.

이어 "부시 전 대통령의 경우 인간적인 애정이 있는 것일 뿐 대통령으로서 그의정책이 훌륭했다고 보진 않는다"고 덧붙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