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승부조작 연루’ 자살한 이경환은 누구?

  • 기사입력 2012-04-16 01:4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생생뉴스]지난해 프로축구 승부조작에 가담했다 영구제명 조치를 받았던 전 프로축구 선수 이경환(24)이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 중대부고를 졸업하고 지난 2009년 대전 시티즌에서 프로로 데뷔한 이경환은 두 시즌 동안 42경기를 소화하는 등 주전급 선수로 활약했다. 지난해에는 수원 블루윙즈로 이적했지만 승부조작 사건에 연루돼 한국프로축구연맹으로부터 선수자격 영구박탈과 직무자격 영구상실 조치를 당했다.

이후 이경환은 보호관찰 3년에 사회봉사 300시간의 추가 징계까지 받아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주도로 진행된 봉사활동에 참가하기도 했다.

이경환은 홀어머니를 모시고 생활해왔으며 퇴출된 이후 생활이 어려워지자 처지를 비관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다음 달 군입대를 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팬들의 충격이 커져간 가운데 인천 경찰은 16일 프로축구 K리그 수원 블루윙즈에서 미드필드로 활약했던 이경환이 지난 14일 오후 2시25분께 인천 시내의 한 아파트에서 떨어져 숨져 있는 것을 이 아파트 경비원이 발견, 신고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경비원은 근무 중 밖에서 쿵 하는 소리가 나 나가보았더니 이씨가 숨져있었다”고 진술했다. 이에 경찰은 이경환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빈소는 인천 시내 한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16일 오전 11시 발인할 예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