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분양
  • 우수한 기반시설, 빠른 사업 진행…단독주택 재건축 아파트, 막바지 분양 잡아라!

  • 기사입력 2012-02-28 08: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울시의 뉴타운 출구전략으로 ‘단독주택 재건축 아파트’ 공급이 위축될 것으로 우려되면서 올해 예정된 분양물량에 대한 수요자들의 청약경쟁이 치열해질 전망이다.

단독주택 재건축은 낡은 단독주택, 다세대ㆍ다가구주택을 허물고 새 아파트를 짓는 사업으로 재개발과 유사하지만 기반시설이 낙후된 재개발 지역과 달리 기반시설이 양호한 지역에서 추진되는 것이 특징이다. 이 때문에 분양 지역도 구로구, 서초구 등 알짜 지역이 다수 포함돼있는 것이 일반적이다.

조합원 등 이해당사자 수가 재개발보다 적고 일반 아파트 재건축보다 일반분양 물량이 많아 일반 분양 계약자에게도 로열층을 잡을 수 있는 기회가 많다는 큰 장점이다. 이 때문에 지난해 11월 공급된 이수 힐스테이트는 심각한 수도권 분양한파 속에서도 민영아파트로는 보기 드물게 순위 내 평균 1.67대 1로 청약 마감했을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

또 사업 진행이 덜 까다롭고 진척이 빨라 대형사들이 다수 사업에 참여하면서 올해 공급되는 아파트도 대우건설, 롯데건설, 현대건설 등 국내 최대의 대형건설사들이 대부분이다.

특히 이번 분양물량은 구로구 개봉동, 서초구 방배동과 노원구 중계동 등 도심 알짜지역에 공급이 예정되어 있어 수요자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올해 가장 먼저 분양 스타트를 끊는 단독주택 재건축 물량은 강남의 서초구 방배동에 롯데건설의 ‘방배동 롯데캐슬’이다. 이달 29일 분양예정이며 최고 18층 11개 동으로 총 744가구 중 367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이 아파트는 방배동에서 5년 만의 신규분양으로 서울 지하철 4,7호선 환승역인 이수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 단지다. 동작대로와 서초대로 남부순환로 올림픽대로와도 가까워 교통이 편리하고 방배초, 이수중, 서문여고, 서울고, 세화고 등 주변 학군도 풍부하다.

서울 서남권의 대표적 주거밀집지인 구로구 개봉동에는 올 4월 중 대우건설의 ‘개봉 푸르지오’가 공급될 예정이다. 이 곳은 단독주택 재건축 개발로는 드물게 978가구의 대규모로 건립되며 이중 514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아파트 구성은 59~119㎡이며 다양한 평면과 가변형벽체가 적용되어 획일화 된 아파트 평면에 개성을 부여했다는 평이다. 1호선 오류동역과 개봉역을 이용 가능하며 홈플러스와 롯데마트 등 편의시설도 풍부하다. 인근에 영등포구치소 부지 이전으로 인한 개발호재와 목동 학원가까지 이용 가능하여 실거주와 투자의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을 수 있다.

한화건설이 노원구 중계동에 전용 59~121, 총 744가구로 공급하는 ‘중계동 꿈에그린’ 아파트는 상반기 분양을 예정하고 있다. 이곳은 명문학군과 학원가로 유명한 강북의 대치동이라 불리 우는 만큼, 뛰어난 교육여건을 자랑하며 인근 학부모수요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동부건설은 은평구 신사19-190구역에서 ‘신사동 동부센트레빌’을 오는 9월 경 분양예정이다. 337가구 규모로 일반분양 가구는 미정이다. 지하철 6호선 새절역, 응암역이 가까운 더블역세권 단지로, 인근에 상신초, 역촌초, 신사초, 상신중, 숭실고, 신진과학기술고교 등이 위치해 학군이 풍부하다.

강주남 기자 @nk3507> namk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