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애틀랜타 한인사우나서 총기난사…5명 숨져

  • 기사입력 2012-02-22 14: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국 애틀랜타의 한인 사우나에서 21일(현지시간) 총격사건이 발생해 용의자 1명을 포함해 모두 한인 5명이 숨진 사건이 일어났다.

애틀랜타 북부 노크로스 시 경찰에 따르면 이날 밤 9시께 노크로스시 뷰포 드 하이웨이 선상에서 한인 강모씨가 운영하는 수정사우나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사우나 건물 안에 있던 한인 5명이 숨졌다.

사건은 강씨의 처남인 용의자가 강씨와 돈 문제로 다투다가 총기를 난사해 강씨와 강씨 부인 등 강씨 가족 및 친척 등 4명이 숨졌고, 용의자도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사우나 안에 있던 한인 목격자 K씨는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지압을 받던 중 총소리가 들려 나가보니 사장 강모씨와 강씨의 아내, 아내의 여동생이 총에 맞아 숨져있었고 여동생의 남편은 숨지지는 않았지만 위독한 상태였다”고 말했다.

K씨는 또 “가족끼리 총격이 벌어진 후 종업원이나 다른 손님 가운데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사건 현장에서 범행에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총기 1정을 발견해 수거했다. 경찰은 이를 토대로 용의자가 사우나에 들어가 4명에게 총을 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다.

노크로스 시의 워런 서머스 경찰서장은 “사고 당시 20명이 사우나 안에 있었다”면서 “4명은 현장에서 죽었고 1명은 병원으로 옮겨지던 중 숨졌다. 범인이 아시안 남성이란 것만 확인해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저녁 사건 현장에서 기자들과 만나 사망자 5명 가운데 1명이 용의자인 것으로 추정된다며 표적살인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사건이 발생한 수정 사우나는 애틀랜타 한인타운이 있는 노크로스 시 번화가에 위치한 한인 사우나다.

민상식 인턴기자/ms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