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내 영화
  • ‘제 32회 청룡영화상’ 고수-공유-최강희-김혜수, 청정원 인기스타상 수상

  • 기사입력 2011-11-25 22: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올 한해 가장 큰 사랑을 받은 스타로 고수, 공유, 최강희, 김혜수가 뽑혔다.

고수, 공유, 최강희, 김혜수 네 사람은 11월 25일 오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 32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청정원 인기스타상을 수상했다.



공유는 “군대에서 공지영 작가의 원작 소설을 읽고 알지 못한 감정에 휘말려 시작을 했고 그동안 막연했던 시간이었다”며 “‘도가니’는 나에게 특별한 작품이었다. ‘도가니’를 사랑해 주신 470만 관객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고수는 “지난 겨울 가파른 언덕을 오르내리며 고생했던 스태프들 생각이 난다. 다들 매우 고생하셨고 감사드린다. 전혀 예상치 못했던 상을 받아 너무 좋은 밤이다”고 전했다.

또 최강희는 “자주 인기상을 주시니 인기가 있는 걸로 정리하겠다”며 영화 ‘째째한 로맨스’ 팀들이 없었다면 이런 상을 받지 못했을 것이다. 또 영화를 사랑해 주신 관객 여러분들께도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고 재치 있는 수상소감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김혜수는 “상을 받을지 당연히 예상을 못했는데 범수씨가 수상자 카드를 펼쳤을 때 (내)이름을 발견하고 깜짝 놀랐다. 작년에 나라에 큰 일이 있어서 영화가 주목받지 못했기 때문에 예상하지 못했었다”며 “이제까지 영화제 진행을 한 노고를 인정해서 주는 것이라고 생각하며 많은 수고를 했던 다른 분들에게 죄송하다고 전하고 싶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 고수는 수상 소감을 이야기 하다 감기로 인한 기침과 흐르는 콧물을 주체하지 못해 수상식이 중단되는 해프닝을 겪기도 했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 ent@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