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지나, 美 넷켈서 韓 가수 대표로 연설

  • 기사입력 2011-10-27 18: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가수 지나가 미국의 넷캘 서밋에서 한국 가수 대표로 연설에 참여했다.

지나는 지난 22일(현지시간) 미국 LA의 ‘USC 데이비슨 컨퍼런스 센터’에서 열린 재미 한인 차세대 지도자들의 모임 넷캘(NetKAL :Network of Korean American Leaders)의 초청을 받아 약 10분 간 연설을 했다.

이날 지나는 미디어와 엔터테인먼트 산업을 대표하는 200여명의 미국 주요인사들이 모인 가운데 한국을 대표하는 ‘K-POP NO.1 ARTIST’로 소개됐다.

지나는 “현재 케이팝이 어느 정도 인기가 있냐”는 질문에 “직접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일본 등 여러 아시아 나라를 다녀본 뒤 많은 분들이 한국가수들을 사랑해주시는 걸 알게 됐다”라면서 “최근 들어서는 유럽이나 남미등 가보지 못한 나라에서의 반응도 sns등을 통해서 실시간으로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얼마 전 비스트, 포미닛과 뉴욕 엠티비에 출연했을 때 무척 놀랐다”라며 “타임스퀘어 가든에 모여든 많은 팬들을 보며 이 자체가 케이팝에 대한 반응을 보여주는 것이라는 생각이 들어 책임감이 느껴졌다”고 말했다. 


또 지나는 ‘케이팝의 미래’를 묻는 질문에는 “작은 것부터 한국문화가 조금씩 단계적으로 퍼져나가면서 세계인들에게 익숙해질 수 있도록 스며드는 게 중요할 것 같아요”라며 적극적인 의견을 밝혔다.

아울러 그는 “나도 앞으로 계속 이 무대에서 열심히 노래하다보면 더 많은 기회들이 생겨날 거라 믿는다. 세계 어디에서든지 계속 좋은 노래를 들려드리고 싶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지나는 ‘탑걸’, ‘블랙 앤 화이트’등의 히트곡을 무대에서 선보였다.

이슈팀 양지원 기자/ ent@issuedaily.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