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보험
  • LIG손보 “암 치료비 걱정마세요”

  • 기사입력 2011-10-13 11:4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IG손해보험은 처음 발생한 암뿐만 아니라 원발, 전이 구분 없이 두 번째로 발생한 암에 대해서도 고액의 진단금을 지급하는 암보험상품인 ‘LIG두번보장암보험’을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이 상품의 주요 특징은 보장금액이 업계 최고 수준으로, 첫 번째 암 진단시 최대 6000만원, 두 번째 암 진단시 최대 4000만원을 지급해 최대 1억원까지 암 진단금을 받을 수 있다. 또 경계성 종양이나 갑상선암과 같은 유사암에 대해서도 200만원을 지급한다. 최초와 다른 부위에 발생한 암의 경우 원발, 전이 구분 없이 첫 번째 암진단 이후 면책기간을 1년으로 최소화했다.

또한 암을 진단 받았다면 전이나 이차성원발암에 대비한 두 번째 암 보험료도 걱정없다. 납입면제제도가 적용돼 최초로 암을 진단받은 시점부터는 두 번째 암에 대한 보장보험료를 면제해주기 때문이다.


아울러 암 수술비, 암 입원일당, 항암방사선 약물치료비 등 암 치료와 관련한 비용을 종합적으로 보장한다. 남성은 말기폐질환진단비와 말기간경화진단비, 여성은 유방절제수술비와 자궁적출수술비 보장을 추가할 수도 있다.

갱신형과 비갱신형 선택 가능하며, 15세부터 최장 65세까지 가입 가능하다. 기존 암보험 가입자도 연령에 상관 없이 3만원으로 두 번째 암진단비 보장을 추가로 가입할 수 있다.

<김양규 기자 @kyk7475>
/ kyk7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