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오락
  • ‘무릎팍도사’ 장근석, 속옷광고 모델 “생계를 위해 벗었다”

  • 기사입력 2011-09-15 01: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배우 장근석이 과거 속옷 모델을 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14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서는 배우 장근석이 “이승기와 친해지고 싶다”는 고민으로 방문, 지난주에 이어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장근석은 유년시절 이야기를 비롯해서 첫사랑과의 추억, 연기자로 입문하게 된 배경 등을 털어놨다.

특히 이날 그는 아버지의 사업 실패로 인해 초등학교 4학년 때 서울로 올라왔던 당시를 떠올리며 “온 집안 식구가 생계에 나섰다”며 “당시 속옷광고 모델 제의가 들어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장근석은 “하기 싫은 마음에 어머니의 손을 계속해서 뿌리쳤지만, 카메라 소리를 듣고 마음이 변했다”며 “이후 아이들이 내 속옷 광고 사진을 보고 놀려댔지만, 그 일로 인해 가족들이 살 수 있는 1년의 집값을 벌 수 있었기에 개의치 않았다”고 어른스러운 면모를 보였다.

또한 이날 그는 첫 사랑과의 추억을 떠올리며 당시 상황을 전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슈팀 김하진기자 / hajin@issuedaily.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