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드라마
  • ‘지못살’윤상현, 소송에 뛰어들기로 결심해

  • 기사입력 2011-09-15 01: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고는 못살아’의 연형우(윤상현 분)의 은재(최지우 분)를 향한 반격이 시작됐다.

14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지고는 못살아’에서는 형우-은재커플의 본격적인 이홍소송이 그려졌다. 이에 형우는 이혼사유가 자신이 아닌 은재에게 있다는 것을 입증하기 위해 미행을 시작했다.

형우는 은재를 미행하던 중 은재가 석진(하석진 분)과 함께 쇼핑하는 모습을 발견한다. 그는 은재와 석진이 서로 옷을 봐주며 웃는 모습을 증거로 남기기위해 카메라로 촬영하지만 이를 지켜보는 내내 씁쓸한 표정을 감추지 못한다. 사실 은재는 김정난(박원숙 모)에게 옷을 선물하기위해 석진과 만난 것.

더불어 이날 방송에서는 형우가 은재에게 소송에서 지지 않기 위해 희망법무소의 이름에 대한 가처분을 걸어 두 사라 사이의 전쟁에 경쟁심을 더했다.

반면 형우-은재커플과는 달리 고기찬(김정태 분)-김영주(조미령 분) 커플은 그간 쌓여있던 오해들을 풀며 냉랭한 관계에서 새롭게 시작하는 부부로 거듭났다. 이처럼 두 커플의 대조적인 모습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했다.

한편 ‘지고는 못살아’는 매회 최지우와 윤상현의 코믹연기와 성동일 김정태 조미령 등 조연들의 실감나는 연기가 더해져 시청자들의 웃음을 유발하고 있다. 



이슈팀 홍아란기자/ ent@issuedaily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