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오락
  • 한혜진 “비키니 화보 찍고 싶지만...”

  • 기사입력 2011-09-13 10: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배우 한혜진이 숨겨진 욕망을 고백했다.

12일 방송된 SBS 추석특집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서는 MC 이경규, 김제동, 한혜진의 절친들이 총출동해 재치있는 입담을 겨뤘다.

이날 한혜진의 손님으로 초대된 박지윤 전 아나운서는 “하.미.모(하느님을 사랑하는 모임)을 통해 1주일에 한 번씩 보는 동생”이라고 특별한 인연을 소개했다.

이어 박지윤은 “한혜진이 모임에서 웃긴 이미지를 맡고 있으며, 뭔가 본능을 숨기고 있다”고 말했다.

박지윤의 발언에 MC들은 한혜진의 숨겨진 본능에 대해 질문했다. 한혜진은 “비키니 화보를 한 번 찍어 보고 싶다”라며 “집에 비키니도 많이 있는데 남자친구(나얼)가 입는 것을 싫어한다”고 대답했다.


그는 “밖에서는 한 번도 비키니를 입어본 저 없으며 결국 집에서 혼자 입어보고 만족한다”고 덧붙여 주변에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이날 게스트로 초대된 김태우, 김범수, 박지윤은 남다른 입담을 과시하며 재미를 선사했다.


이슈팀 최준용기자/ issue@issuedaily.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