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새마을금고 창립 48주년…자산 100조원 시대 연다

  • 기사입력 2011-05-26 11: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창립 48주년을 맞은 새마을금고연합회가 서민금융의 대표주자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다가올 자산 100조원시대 개막을 위한 질적 향상을 다짐했다. 새마을금고연합회는 지난 25일 새마을금고 창립48주년을 맞아 서울 삼성동 새마을금고연합회관에서 맹형규 행정안전부 장관을 비롯한 연합회 대의원 및 새마을금고 임직원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을 가졌다.

신종백 새마을금고연합회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새마을금고는 창립 반세기와 자산 100조원 시대의 개막을 준비하며, 서민금융의 선두주자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해 조직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해야 한다”며 “서민에게 꿈을 심어주고 대한민국에 희망이 되는 새마을금고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또 맹형규 장관은 “앞으로도 서민들에게 더욱 힘이 되어주는 새마을금고로 거듭나야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새마을금고 연합회는 새마을금고의 육성 및발전에 공로가 많은 유공자 165명에 대하여 훈ㆍ포장 및 대통령 표창 등을 수여했다. 새마을금고는 2010년 12월말 현재 1480개의 금고와 1597만명의 거래자를 보유하고 약 91조원의 자산을 조성했다. 

하남현 기자/ airinsa@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