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백승주 아나운서 첫 개인전

  • 기사입력 2011-05-11 21: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백승주 KBS 아나운서(35)가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벽원 갤러리에서 첫 개인전을 연다.

이번 전시회에서 직접 그린 그림 30여점을 선보이는 백 아나운서는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제 그림에 영감을 주는 것은 주로 자연이다. 시골에서 자랐을 때 봤던 작렬하는 태양, 바다, 나무들, 꽃들에 대한 기억을 강렬한 색으로 캔버스에 담는다”고 전했다.

백 아나운서는 또 “2009년 초 리히텐슈타인의 ‘행복한 눈물’에 감명을 받아 그림을 배우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2003년 KBS 공채 29기로 입사한 백 아나운서는 ‘TV는 사랑을 싣고’ ‘상상플러스’ ‘과학카페’ 등을 거쳐 현재 ‘바른말 고운말’을 진행하고 있다.
헤럴드 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