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건강단신
  • “우수 의료인재 위해 써달라”…‘앙드레김 어워드’ 제정·시상

  • 기사입력 2011-04-19 11: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자이너 고(故) 앙드레 김의 사랑이 우수 전공의 양성에 돌아갔다.

서울대병원(병원장 정희원)은 고(故) 앙드레 김이 생전에 의료 인재 양성을 위해 써 달라며 내놓은 10억여원의 기금으로 ‘앙드레 김 어워드(Award)’를 제정, 2명의 우수 전공의에게 시상했다고 19일 밝혔다. 고인은 지난 2008년 4월 서울대병원에 지병 치료를 받으러 다니던 중 촉망받는 의료 인재 양성에 써 달라며 10억원의 ‘우수 전공의 포상기금’ 후원을 약정했으며 작고하기까지 5억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김재현 기자/ madpe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