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신용카드
  • KB국민카드 “금융세이브.체크카드에 집중할 것”

  • 기사입력 2011-03-23 17: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최기의 KB국민카드 사장은 23일 금융세이브 서비스와 체크카드 분야 등 강점을 가진 부분에서 선택적인 1위를 하겠다고 강조햇다.

최 사장은 이날 낮 프레스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캡티브시장을 가지고 있는 경쟁사들이 이미 고객들을 장기간 ‘락인(Lock-in)’ 하고 있다”며 “단기간에 전체 1위를 목표로 하면 무리수가 뒤따르기 때문에 우리는 과욕을 부리지 않고 핵심역량인 금융상품을 통해 락인할 것”이라고 밝혔다.

KB국민카드가 우선 집중할 분야로는 금융세이브 서비스와 체크카드를 꼽았다.

금융세이브 서비스는 자동차나 가전제품을 구매할 때 선포인트를 받아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것처럼 대출상품에 대해 선할인 혜택을 주는 것이다. 1억원 이상 대출 시 최고 50만원의 선포인트를 제공한다.

최 사장은 “일부 ‘꺾기 아니냐, 과당경쟁 가져오는 것 아니냐’는 부정적인 시각이 있기도 하지만 그런 일이 없도록 적절하게 운영해 나갈 것”이라며 “50만원 선할인받으려고 주택담보대출을 받는 사람은 없을 것이고, 오히려 최고 50만원까지 절약할 수 있어 가계 부담을 낮춰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체크카드 역시 조금 더 노력하면 1등을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포부를 밝혔다.

KB국민카드의 지난해 체크카드 실적은 9조6천억원으로 농협(10조8천억원), 신한카드(10조4천억원)와 함께 ‘빅3’를 형성하고 있다.

<오연주 기자 @juhalo13>
oh@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