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드라마
  • 亞 지진소재 한중일 합작드라마, 日 지진으로 제작 차질

  • 기사입력 2011-03-14 08: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국 쓰촨성 지진을 계기로 기획된 한ㆍ중ㆍ일 합작 드라마 ‘스트레인저6’가 이번 일본 대지진으로 촬영에 차질을 빚게 됐다.

‘스트레인저6’는 중국의 대지진을 막기 위해 3국 특수 요원들이 국적을 뛰어넘어 서로 협력하는 과정을 그린 재난 서스펜스 드라마. 오는 3월 중국을 시작으로 3개월간 촬영할 예정이었으나 이번 지진 피해로 일본의 인력 및 자본, 방송장비 투입 여부가 불투명한 상황이다.

‘스트레인저6’의 마케팅 관계자는 14일 “중국과 한국, 일본의 로케이션 촬영 비율이 각각 60%, 30%, 10%로 일본 현지 촬영 비중이 상대적으로 낮은 편이지만 지진으로 일정 조정이 불가피한 만큼 관련 회의를 계속하고 있다”면서 “일단은 드라마 제작보다 현지 피해규모에 주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제작진은 오는 15일께 공식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다.

22부작으로 기획된 이 드라마는 올 가을 일본 방송사 WOWOW, 한국 MBC, 중국은 CCTV 혹은 BTV 등 전국 30개 이상 주요 방송국에서 방송될 예정이었다.

김윤희 기자/wor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