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나영 “염정아 남편, 열 손가락 안에 드는 미남”

  • 기사입력 2011-03-01 00: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나영이 배우 염정아 남편의 잘생긴 외모를 극찬해 눈길을 끌었다.

28일 방송된 MBC ‘유재석 김원희의 놀러와’에서 김나영은 “어느 날 손을 다쳐 병원에 갔는 데 너무 잘생긴 남자 의사분이 봉합해 주셔서 하나도 아프지 않았다”고 에피소드를 전했다.

김나영은 “나중에 알고보니 그 의사 분이 염정아와 결혼 예정이었다”며 “정말 제가 지금껏 본 남자 중 열 손가락 안에 들 정도로 미남이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에 염정아는 “(남편이) 더욱 더 귀하게 느껴지네요”라며 너스레를 떨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 염정아는 “주위 사람들로부터 남편이 멋있다는 얘기를 들으면 설렌다”며 남편에 대한 각별한 사랑을 드러내기도 했다. 

 


염정아 부부의 첫 만남부터 프러포즈까지 결혼 풀 스토리도 방송을 통해 전격 공개됐다. 염정아는 “소개팅 당시 남편이 수술 때문에 한 시간 반 정도 늦었다”며 “이상하게도 늦은 남편이 밉지 않았다. 내 눈을 똑바로 쳐다보지 못 하는 게 너무 귀여웠다”고 고백했다.

이날 ‘로열 유부 클럽’ 스페셜에는 MBC 수목 드라마 ‘로열 패밀리’에 출연하는 독고영재, 안내상, 전노민, 전미선 등이 출연해 고품격 로열 부부가 되기 위한 비법을 전격 공개했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