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獨구자철 佛정조국 주말 시즌데뷔골 쏜다

  • 기사입력 2011-02-25 10: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번 주말은 독일과 프랑스를 주목하라’
독일 볼프스부르크의 구자철과 프랑스 오세르의 정조국이 첫 골 사냥에 나선다.
볼프스부르크는 26일 오전(한국) 묀헨 글라드바흐와 분데스리가 홈 경기를 치른다. 구자철은 이적 후 지난 13일과 20일, 두 차례 연속 출전했다.
26일 경기에선 선발출장 가능성이 높아졌다. 브라질 출신으로 각각 공격수와 미드필더인 그라피테와 조수에가 부상으로 결장하기 때문이다. 구자철은 일단 25일 오전 발표된 출전명단에 포함됐다.
정조국의 오세르는 27일 오전 보르도와 프랑스 리그1 원정경기를 치른다. 정조국은 지난 20일 아를과의 홈경기에서 후반 39분 터진 동점골을 도우며 이적 후 첫 공격포인트를 올렸다. 지난 경기에서 상대 문전을 휘저으며 감각적인 움직임을 보였던 만큼 첫 골 폭발이 기대된다.
임희윤 기자/imi@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