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종목별
  • ‘속도위반’ 최희섭 4월에 아빠된다

  • 기사입력 2011-01-14 11: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빅 초이’ 최희섭(32·KIA 타이거즈)이 오는 3월 아빠가 된다. 결혼 4개월 만이다. 최희섭은 지난해 12월 5일 미스코리아 출신의 김유미 씨와 서울 신라호텔에서 화촉을 밝혔다. 김 씨는 현재 임신 7개월로, 태교에 전념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신부 김 씨는 연세대를 졸업하고, 2006년 미스코리아 미(美)와 포토제닉상을 거머쥐며 ‘지성과 미모를 겸비한 재원’으로 이름을 알렸다. 최희섭과는 2007년 지인 소개로 만난 뒤 2009년부터 연인관계로 발전했다. 올시즌 새롭게 KIA 주장이 된 최희섭은 식구를 둘이나 한꺼번에 맞게 되면서 가장으로써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 그는 “아들이라는 얘기를 들었다. 건강하게 태어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김재현 기자/ madpe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