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랩돌풍 주역 삼성증권글로벌 자산관리 시동...中·美 운용사와 MOU

  • 기사입력 2011-01-13 10: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증권이 ‘글로벌 자산관리’ 서비스를 위해 중국 화샤기금(貨夏基金, ChinaAMC), 미국 레그 메이슨(Legg Mason)과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이들의 받는 해외투자 랩, 절대수익 추구형 펀드 등 차별화된 상품공급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화샤기금은 1998년 중국 현지에 설립된 최초 자산운용사 중 하나로, 운용자산이 2309억위안(약 40조원)에 달하는 1위 운용사다. 삼성증권은 오는 20일 한국에서 양해각서(MOU)를 맺고 조만간 중국 주식 자문랩, 글로벌 공모주 청약신탁, 화샤기금 역외펀드의 한국 내 독점판매 등에 나설 예정이다. 양사는 글로벌 자산관리를 위한 공동마케팅을 위해 오는 19일 호텔신라에서 삼성증권 VVIP고객 130명을 초청, 투자포럼을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화샤기금에서 ‘ChinaAMC China Opportunities Fund’를 담당하고 있는 마이클 웬(Michael Wen) 펀드 매니저가 강사로 나서 중국 시장 전망을 주제로 강연한다.
2월 중순에는 미국 시장의 파트너로 레그 메이슨과 MOU를 맺고 향후 절대수익추구형 펀드를 독점 판매할 예정이다.
홍길용 기자/kyho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