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
  • [프로야구] ‘김인태 결승타’ 두산, SK에 역전승

  • 기사입력 2018-10-11 22: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8회 말 2타점 적시타를 때려내며 팀을 승리로 이끈 김인태. [사진=KBO]

[헤럴드경제 스포츠팀=김동언 기자] 두산이 8회 말 5점을 뽑아내며 SK를 상대로 역전승을 거뒀다.

두산은 11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SK와의 경기에서 8-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두산은 전 구단을 상대로 5할 이상의 승률을 기록하게 됐다.

승부처는 양 팀이 3-3으로 팽팽하게 맞선 8회 말이었다. 구원등판한 정재원을 상대로 장승현이 볼넷을 골라내며 선두타자 출루를 알렸다. 류지혁의 2루 땅볼 이후 정진호의 안타가 나오며 1사 1,2루 찬스를 만들었고, 김인태가 좌중간을 가르는 2루타를 치며 모든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여 5-3을 만들었다. 계속해서 박세혁이 바뀐 투수 조성훈을 상대로 1타점 적시타를 쳤고, 전민재도 1타점 적시타를 때려냈다. 뒤이어 백민기도 좌익수 방면 1타점 2루타를 뽑아내며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두산의 선발투수 이현호는 6이닝 동안 6피안타(1피홈런) 2사사구 5탈삼진 2실점을 허용하는 호투를 펼쳤다. 뒤이어 이현승이 1이닝을 피안타 없이 무실점으로 막아냈고, 강동연이 2이닝 동안 단 1개의 피안타를 허용하며 1실점을 했지만 시즌 첫 승리를 따냈다.
sport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