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고혈압약에서 발암물질이? 식약처 홈페이지 보니 원인은...'공포 증폭'

  • 기사입력 2018-07-09 08: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식약처 고혈압약에서 발암물질이(사진=식약처 홈페이지 캡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소라 기자] 식약처 홈페이지에 따르면 고혈압약에서 발암물질이 검출됐다.

7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지난 7일 고혈압약에서 발암물질이 포함된 제품이 있다는 결과를 발표했다.

고혈압약에서 나온 발암물질 원인은 중국산 발사르탄이다. 문제가 되는 요인인 발사르탄에는 국제암연구소에서 발암물질로 작용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분류한 'N-니트로소디메틸아민'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발사르탄이 포함된 제품은 82개사 219개 제품 목록이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들에 대해 '판매중단' 조치를 내리기로 했다.

하지만 고혈압약에서 발암물질이 나왔다는 소식에 환자와 가족들의 불안이 증폭되면서 한때는 식약처 홈페이지가 마비되는 사태까지 벌어졌다.

특히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도 '발암물질과 고혈압약 문제를 해결해달라'는 내용이 청원이 올라오기도 했다. 각종 포털 사이트 검색어에도 '식약처 홈페이지' '식약처 고혈압약' 등 단어들이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상황이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