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전소미·강다니엘 떴다"… Mnet ‘프로듀스48’ 녹화장 방문

  • 기사입력 2018-04-17 19: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전소미, 강다니엘(사진=Mnet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손예지 기자] Mnet '프로듀스101' 시즌1, 2의 센터 전소미와 강다니엘이 오는 6월 베일을 벗는 '프로듀스48' 응원에 나섰다.

17일 Mnet 관계자는 "전소미와 강다니엘은 지난 11일 ‘프로듀스48’ 녹화장을 방문했다. ‘프로듀스101’을 대표하는 1, 2대 센터로서 새로운 도전을 앞둔 96명의 출연자들을 응원하고자 함께했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첫 만남의 어색함과 긴장감으로 굳어있던 ‘프로듀스48’ 출연자들은 예고에 없던 두 사람의 등장에 환호하며 힘을 얻었다. 전소미와 강다니엘은 경험자로서 참가자들에게 모두 힘내라며 따뜻한 격려와 응원을 전했다.

‘프로듀스101’ 시즌 1~2를 함께 했던 댄스 트레이너 가희도 녹화장을 찾았다. 프로그램과 출연자들에 대한 애정으로 만삭의 몸에도 기꺼이 방문했다고 한다.

지난해 11월 ‘2017 MAMA in Japan’을 통해 한국과 일본에 첫 공개된 Mnet ‘프로듀스48’은 아키모토 야스시의 ‘AKB48’과 Mnet의 대표 아이돌 선발 프로그램인 ‘프로듀스101’ 시스템을 결합한 초대형 프로젝트다. 일본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AKB48의 멤버를 포함해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기획사에서 트레이닝을 받아 온 연습생들이 참가한다. 오는 6월 편성.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