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손 없는 날’ 온 가족 함께 즐기는 전통연희공연

  • 기사입력 2018-02-13 10:2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손없는날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희윤 기자] 사물놀이 ‘필락(Feel樂)’이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전통연희공연을 선보인다.

사물놀이 ‘필락’의 전통연희극 ‘손 없는 날’이 서울남산국악당 크라운해태홀에서 오는 24일 오후 2시, 6시에 공연된다.

‘손 없는 날’은 이삿날 일어나는 소소한 사건들을 다양한 전통 음악과 놀이로 연계해 쾌활한 에너지로 그려낸 작품이다. 전통 공연을 처음 접하는 어린이 관객도 쉽게 이해하고 즐길 수 있도록 연희의 극적 요소를 부각시켰다.

본 공연을 위해 자체 제작한 체어 스틸 드럼과 우드 블록 퍼커션 등 특수 악기 연주는 물론 버나, 소고놀이, 장구놀이 등 전통기예와 타악 연주, 위트 넘치는 재담으로 음악에 재미와 볼거리를 더했다.

또 관객이 직접 무대에서 공연자와 함께 장구를 치고, 버나를 돌리고, 떡과 대화를 나누는 코너도 마련해 남녀노소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필락 장우상 대표는 “이삿날 떡을 돌리고 인사를 나누던 풍습을 공연을 통해 다시 한 번 돌아보며, 사회 속 경쟁 관계에 지친 현대인들에게는 이웃의 의미를 전달하고 위로와 웃음이 가득한 시간을 마련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물놀이 필락(Feel樂)은 중요무형문화재 제3호 남사당놀이 전수자들을 주축으로 구성된 단체로 ‘관객에게 필요한 음악, 느낌 있는 음악’을 만들고자 2014년 창단했다. 주요 작으로는 ‘Oh!광대콘서트’, ‘젊은연희콘서트’, ‘손 없는 날’ 등이 있다.
cultur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핫클릭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
  • 핫클릭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