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W(더블유)' 이종석, 한효주와 키스신… 팬들은 ‘심쿵’

  • 기사입력 2016-08-03 22: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 MBC 방송화면)

[헤럴드경제 문화팀] ‘더블유(W)’의 이종석이 ‘웹툰 W’의 현실 작업실에 찾아왔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더블유’에서 웹툰이 아닌 현실 세계로 나온 뒤 ‘웹툰 W’ 속 만화 주인공 강철(이종석 분)과 오연주(한효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자신을 갑작스레 찾아온 강철을 보고 놀란 오연주는 "어떻게 뭐죠? 나 또 끌려온 거예요? 아닌데. 여기 우리 병원 맞는데. 석범이도 있고"라고 당황해했다.

이에 강철은 "내가 왔어요. 내가 이리 온 겁니다. 오현주씨 세계로"라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오연주는 "어떻게요?"라고 되물었고, 강철은 "멈췄어요. 내가 살던 세상이"라며 그간 만화 속 세상에서 있었던 일을 설명했다.

이어 강철은 “마지막으로 인사하러 왔다. 할 수 있는 최선으로 나를 배려해줘서 고맙다. 당신은 정말 좋은 사람이고, 좋은 의사가 될 자격이 있다”고 말했다.

오연주는 “큰 수술 아니니까 금방 끝난다. 믿고 기다려 달라”고 했다. 이 때 강철은 오연주에게 키스를 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W’는 현실 세계의 초짜 여의사 오연주(한효주)가 우연히 인기 절정 ‘웹툰 W’에 빨려 들어가, 주인공 강철(이종석)을 만나 로맨스가 싹트면서 다양한 사건이 일어나는 로맨틱 서스펜스 멜로드라마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


culture@heraldcorp.com
핫클릭